온타리오주 텍스 (HST) 인상 가능성은?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토론토 온타리오주 텍스 (HST) 인상 가능성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_HN 댓글 0건 조회 4,650회 작성일 17-08-16 12:06

본문

온타리오주 텍스 (HST) 인상 가능성은?
온타리오 시정부 협회 (Association of Municipaliteis of Ontario) 는 지방도로, 교량, 경기장 및 기타 인프라를 보다 잘 수리 할 수 있도록 연간 25억 달러를 벌어들이기 위해 Ontario (HST) 텍스를 1% 올려야 한다며 수백 개의 지방 정부 대표 단체가 Kathleen Wynne 을 불러 판매세를 13%에서 14%로 인상하자며 www.thelocalshare.ca에서 홍보 캠페인까지 벌였다고 하네요. 또한, Lynn Dollin (AMO회장) 은 오타와에서 열리는 연례회의에서 지방 의회 의원들에게 시정부는 재산세만으로 금액이 부족하다는 연설도 했다고 하는데요.
현재까지 다행인 건 다음번 선거 (6월7일) 까지 1년도 채 남지 않았기 때문에 이 시점에서 텍스를 인상하는 것은 Wynne's Liberal 정부에 있어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하고 재무장관인 Charles Sousa 가 Kathleen Wynne 이 연설을 준비할 때 AMO가 제안한 아이디어 대하여 더의상 의논할 수 없도록 인상하지 않는다고 각인했다고 하는데요.
이런 문제들이 여론된 만큼 언제 어떻게 또 텍스 금액이 바뀔지 걱정되네요.
2017년 현재 캐나다 각 주의 텍스는 아래와 같다고 하는데 동부쪽은 모두 텍스가 15%인만큼 온타리오에서도 언제든지 인상가능성을 제시해주는것 같네요.

앞으로 텍스가 내려가는 걸 기대하는 건 어려울것 같은 슬픈 정보이네요.
참고싸이트:
https://www.thestar.com/news/queenspark/2017/08/14/raise-hst-by-one-percentage-point-to-fix-roads-bridges-says-municipalities-group.html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541건 1 페이지
토론토 뉴스 목록

코스트코 소파, 2년 반 사용 뒤 환불받은 여성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4-12, 조회: 155
코스트코 소파, 2년 반 사용 뒤 환불받은 여성 한 여성이 틱톡에 올린 영상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는데요. 코스트코에서 구입해 2년이 넘게 사용한 소파를, 단지 싫증이 났다는 이유로...

IELTS 출제 빈도가 높은 문제 - Speaking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12, 조회: 51
IELTS 출제 빈도가 높은 문제 - Speaking아이엘츠 면접 시험관과 치루게 될 Speaking 섹션의 빈출 문제이기도 하지만 일상 생활 가운데서도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게 되면 빈번하게 접하게 되는 질문입니다. 개인이나 가족과 관련된 질문을 살펴보면서 나의 문장 구사 능력을 발전시켜 보도록 하겠습니다.Who does...

캐나다 LCC 항공사 오버헤드빈 우선이용권 판매해 화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12, 조회: 92
캐나다 LCC 항공사 오버헤드빈 우선이용권 판매해 화제지난 주 캐나다의 저가 항공사 (Low Cost Carrier) 중 하나인 웨스트젯이 추가 요금을 내면 기내 수하물을 보관하는 오버 헤드빈에 더 빠르게 접근할 수 있는 좌석 옵션을 추가해 논란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해당 옵션은 웨스트젯 항공사의 보잉 737 또...

BC주, 새로운 인종차별 금지 법안 통과

작성자: vancouver, 작성일: 04-11, 조회: 1089
BC주, 새로운 인종차별 금지 법안 통과빅토리아 - 주정부 기관에서 제도적 인종 차별을 없애기 위한 새로운 법안이 통과됨에 따라B.C.지역의 원주민 및 인종 차별을 받는 사람들이 공공 프로그램과 서비스를 이용할 때 직면하는 장벽이 줄어들 것입니다.이 법안을 통해 정부는 인종 기반 데이터 수집과 원주민 및 인종 차별을 받는...

Tim Hortons, 아이스캡 25주년 기념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4-11, 조회: 1128
Tim Hortons, 아이스캡 25주년 기념아이스 커피 시즌이 다가오면서 이를 기념하기 위해 팀 홀튼은 봄과 여름 라인업에 새로운 음료를 추가했습니다.올해는 팀 홀튼 아이스 캡의 25주년이기도 합니다. 25년을 기념하기 위해, 새로운 카라밀크 아이스 캡을 선보입니다. 카라밀크 아이스 캡은 밀크 초콜렛, 휘핑 토...

모기지 받을 때, 보증인(Guarantor)의 역할과 자격요건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11, 조회: 1124
모기지 받을 때, 보증인(Guarantor)의 역할과 자격요건모기지를 받을 때, 소득이나 신용이 부족한 경우에 보증인(Guarantor)를 세우는 경우가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보증인은 대출 신청자가 대출금을 상환하지 못할 경우 대신 상환할 것을 약속합니다. 이는 대출 기관이 대출 신청자의 위험을 줄이고 대출금을 안전하게 ...

광고로 도배된 TTC 디스플레이 제 기능 못해 불만 속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11, 조회: 1077
광고로 도배된 TTC 디스플레이 제 기능 못해 불만 속출미국을 포함한 북미권 지역에서는 여전히 서비스 평가 상위권을 지키고 있는 토론토의 대중교통 TTC 시스템이지만, 막상 시민들의 평가는 그렇지 못합니다. 최근 들어서는 각 역사 내에 설치 되어 있는 디스플레이의 주요 역할인 지하철 도착 정보를 보는 것도 힘들어졌다는 불...

캐나다 은행, 2024년 세 번째 기준금리 5%로 유지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4-10, 조회: 1089
캐나다 은행, 2024년 세 번째 기준금리 5%로 유지캐나다 은행(BoC)은 4월 10일 수요일 올해 세 번째 금리 업데이트를 발표했습니다.지난 1월과 3월과 마찬가지로 캐나다 중앙은행은 기준금리를 5%로 유지했습니다. 은행은 세계 GDP 성장률 전망치를 2024년 2.75%, 2025년과 2026년 약 3%로 수정했다고...

온타리오 주요도시에서 개최되는 립 페스티벌 일정 공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10, 조회: 1173
온타리오 주요도시에서 개최되는 립 페스티벌 일정 공개이제 약 3주 앞으로 다가오는 5월, 한국에서는 가정의 달로 불리우며 각종 봄 맞이 행사가 가득한 행사의 달로도 여겨지는데요. 따뜻한 봄기운을 만끽하면서 즐길 수 있는 각종 페스티벌이 토론토를 중심으로 주요 도시에 찾아 옵니다. 그 중에서도 매년 개최되는 행사 중에서 많...

캐나다 스테이크 하우스 프랜차이즈 Chop Steakhouse 1호점 오프닝 예정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10, 조회: 1107
캐나다 스테이크 하우스 프랜차이즈 Chop Steakhouse 토론토에 1호점 오프닝 예정캐나다 스테이크 하우스 프랜차이즈 Chop Steakhouse가 토론토에 첫 매장을 오픈할 것이라고 소식을 전했습니다. 토론토의 금융중심 무역지구인 다운타운 파이낸셜 디스트릭트에 위치할 예정으로 벌써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현...

워터턴-글래시어 국제 공원, 전 세계에서 별 관찰하기 가장 좋은 장소 선정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4-09, 조회: 1077
 워터턴-글래시어 국제 공원, 전 세계에서 별 관찰하기 가장 좋은 장소 선정영국에 본사를 둔 여행사인 잉엄스는 전 세계적으로 별을 관찰하기에 가장 좋은 장소들의 목록을 발표했고, 캐나다의 한 장소가 1위를 차지했습니다. 앨버타 주에 있는 워터턴-글래시어 국제 공원은 전 세계의 19개의 다른 장소들을 제치고 정상에...

미국, 세 번째 코스맥 매장 오픈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4-08, 조회: 1101
미국, 세 번째 코스맥 매장 오픈 맥도날드가 내세운 새로운 개념의 음료 전문점 코스맥이 매장 문을 열며 미국 전역으로 빠르게 확장되고 있습니다. 코스맥은 40개 이상의&n...

캐나다 아동 수당(CCB), 올 여름부터 인상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4-08, 조회: 1217
캐나다 아동 수당(CCB), 올 여름부터 인상올 여름부터 캐나다 아동 수당은 자녀 1인당 약 7,800달러를 세금 없이 받을 수 있습니다. 혜택 연도는 매년 7월 1일 시작하여 다음 해 6월 30일에 종료됩니다. 2018년부터 정부는 생활비가 증가함에 따라 부모들에게 육아비를 지원하기 위해 지수화 해 왔습니다. ...

캐나다 보건국, 세탁세제 봉지 "제조상 결함" 리콜 발표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4-08, 조회: 1112
캐나다 보건국, 세탁세제 봉지 "제조상 결함" 리콜 발표캐나다 보건부는 안전 문제로 인해 수천 봉지의 세탁 세제의 리콜을 발표했습니다.4월 5일, 프록터 앤 갬블(P&G)의 액체 세탁 세제가 "아동 보호 포장 손상 가능성"으로 인해 리콜되었습니다. 성명서는 "리콜 제품의...

토론토 더프린 지역에서 총격사건 발생..피해자는 20대 청년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08, 조회: 1202
토론토 더프린 지역에서 총격사건 발생..피해자는 20대 청년토론토의 서쪽편 Dufferin St & Castlefield Ave 지역에서 지난 토요일 저녁 총격 사건이 발생해 20대 청년이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즉시 이송되었습니다. 경찰은 현재 피의자를 수배 명단에 올리고 목격자를 찾고 있습니다. 피해를 입은 청년...

외래종으로 분류되는 마늘겨자로 온타리오 일대 곯머리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4-08, 조회: 1152
외래종으로 분류되는 마늘겨자로 온타리오 일대 곯머리독특한 마늘향과 겨자향을 모두 가지고 있는 마늘겨자의 제철인 봄, 캐나다에서는 외래종으로 분류되어 잡초에 불과하지만 실제로 한의학에서는 약재로도 쓸 만큼 그 효능이 잘 알려져 아시아계 이민자들은 직접 수확하여 식용으로 쓰고 있습니다. 매해 자라나는 서식지가 확산됨...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